꼬르동 블루는 그저 평범한 튀김이 아니에요 ! 집에서 홈메이드 꼬르동 블루에 도전 하신다면 닭가슴살을 사용해도 되지만 햄, 칠면조, 송아지 고기, 햄이 들어가면 또 다른 매력의 꼬르동 블루가 탄생합니다. 튀기고 나면 쭈욱 흘러내릴 치즈까지 가득 넣어 빵가루에 바삭하게 묻혀주세요. 쉐프클럽은 어떻게 응용했는지 궁금하세요?

재밌는 꼬르동 블루

À l’intérieur, c’est un cordon-bleu classique, un cordon-bleu simple même ! Mais à l’extérieur, les pommes de terre croustillantes lui font une carapace de gourmandise prête à vous surprendre ! Ce plat complet hyper facile à réaliser fera plaisir à tout le monde.

레시피 보기

쉐프클럽이 가장 많이 재해석 한 탑3 음식 중 하나가 바로 꼬르동 블루가 아닐까합니다. 간단한 재료들을 바탕으로 무한하게 새로운 방식으로 응용할 수 있기 때문이죠. "겉은 바삭 속은 촉촉" 가장 잘 실천하는 모범 음식이 아닐까해요, 요리 초보자들도 쉽게 도전한다는 꼬르동 블루의 세계에 들어오세요!

다양한 모양으로 응용하고 다양한 재료로 맛을 변화시킨 꼬르동블루는 어른 만큼이나 아이들도 좋아할 메뉴입니다. 여러분들께서 결정해주세요, 가장 먹음직스럽고 가장 따라해보고 싶은 레시피를 말이죠 ^^

핫, 핫, 핫 하다 !

“Honni soit qui mal y pense” dit une devise anglaise ! Si ce cordon-bleu détourné vous inspire des idées étranges, nous n’y sommes pour rien ! Sur la table, il fait en tout cas un certain effet et il saura amuser vous inviter avant de les régaler.

레시피 보기

오늘의 주인공

Changez des gâteaux d’anniversaire classiques avec cette version salée d’une pièce montée en cordon-bleu et en purée ! Voilà un plat de fête original qui plaira à toute la famille. C’est bien la preuve qu’on peut réaliser des plats extraordinaires avec des recettes faciles de tous les jours.

레시피 보기

아메리칸 스타일

Le bacon prend la place du jambon et le cheddar fondu s’invite dans cette recette normalement typiquement française mais qui s’adapte volontiers à toutes les origines ! C’est un cordon bleu américain particulièrement gourmand que vous pouvez proposer à vos invités, pour leur plus grand plaisir et pour le vôtre !

레시피 보기

무거운 음식의 라이트 버전

Le cordon-bleu light existe ! Nous l’avons créé pour vous. En version terrine pour encore plus de gourmandise et garnie de légumes fondants, il fera plaisir à tous ceux qui font attention à leur ligne mais qui veulent continuer à profiter des repas. Le cordon-bleu léger va vous séduire !

레시피 보기

꼬르동 블루의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봅시다, 처음 만들어진 시기는 20세기 중반이며 당시에는 고급 음식에 속했다고 합니다. 오늘은 아주 쉽게 마트에서도 치킨까스의 형태로 사방에서 구할 수 있는 요리가 됐죠 ! 간단한 재료와 준비 과정 덕분에 자꾸만 찾게 되는 현대인의 대표 음식 꼬르동 블루. 전통적인 요리 방법도 훌륭하지만 각자의 창의성을 살려 독특하게 응요해보는 것은 어떨까요?